게시물 414건
   
무개념적《양성평등》을 주창하는 정치인들에게...
글쓴이 : ansantour 날짜 : 2014-03-09 (일) 14:46


남성은 가정을 꾸리고. 자녀를 생산하고. 가족을 보호하고. 사회와 국가를 지켜야 할 사회의 가장 중심적 존재이다.《양성평등》이란 단어는 인격으로서의 동일시일 뿐. 생리적 물리력이 수반되는 사회적 동일시가 절대 아니다.

남성영역을 차지하는 여성들의 사회진출. 또는 무분별한 사회적 권익 요구가 가정과 사회에 미치는 영향은 고려되고 있는지 먼저 심각하게 생각해보야야 한다.

초등학교의 여교사 만연화. 여권신장에 따른 남성의 사회적 외소화. 사회적 양성평등을 주장하며. 동시에 법률적 약자의 위치를 고수하는 이중성과 그로인한 남성들의 상대적 박탈감과 성취욕 소멸.

■ 엄격한 의미에서.《양성평등》이란 "다부다처제"를 의미하는 것입니다.

여성은 고소득자가 되면 무책일한 독신주의자가 된다. 그러나 남성은 고소득자가 되면 결혼과 자녀생산 등, 가정의 연속성을 위한 중요한 기능을 한다.

■ 이제 남성들은 여성을 전통적으로 사회적 보호와 양보의 대상에서 벗어나 남성들의 영역을 침범하고 파괴하는 경쟁자로 보기 시작했다.

따라서 최근 여성들에 대한 강력범죄의 증가나 특징을 보면. 여성의 사회적 진출과 권익신장은 기실 여성들에 대한 양보와 배려 같지만. 이는 사회적 현상일 뿐이며 보편적 남성들의 진정한 의사는 아닌 것이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여성은 여성의 사회적. 여성적기능과 역할로 복귀해야 한다. 양성대립 현상은 오로지 숫다로만 정의되는 현대정치가 낳은 사회적. 생물학적 비극이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이같은 양성동일시 현상은 동시에 여성의 남성화를. 남성의 여성화를 초래하는 생물학적 역기능을 초래하여. 여성들에 의한 남성의 사회적 차별현상이 심화되고 있음은 매우 우려스러운 일이 아닐수 없다.

우리는 그동안 여성에 대한 무제한적 법적보호와 남성들의 무제한적 양보를 사회적 미덕으로 삼아왔다. 그러나 이제는 남성사회의 정서에 반하는 법적.사회적 불리성을 잉태시켜, 양성적 갈등을 넘어 여성들에 대한 사회적 특혜의 강제화에 대한 불만현상이 점차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남성이 사회적. 법률적 약자로 전락하면 여성으로 인한 남성의 일자리 상실로 강력범죄와 자녀생산 축소로 소비경제 기반 소멸현상이 한층 가속화 된다.

■ 가부장이 가정부가 되고. 여장부가 가부장이 되는 사회는 비정상적 법치주의 사회다.

그것은 최근 약 20여년간에 걸쳐 여성의 사회적 지위가 많이 높아졌음에도 불구하고. OECD국가 최악의 남성의 여성대상 범죄 발생율과 증가율이 발생하는 것에서도 잘 알수 있듯. 여성의 사회전반적 권익이 상승하면 상승할수로 남성들의 사회적 영역에 도전하는 여성주권에 대한 부작용도 동시에 증가하고 있음은 매우 우려스러운 현상이 아닐수 없다.

이렇틋, 사회중심이 되는 남성문화의 존재가치를 급격히 소멸시켜며 행해지는 정치인들의 무책임한 "여권신장"과 비현실적《양성평등》주장은, 여성들의 결혼기피로 인한 급격한 인구감소의 현실속에서 한국의 미래를 매우 어둡고 불행하게 만드는 현상이 아닐수 없다. 우리 인간은 사회와 가정이 먼저 성립되고 유지되어야 정치도 필요해지는 것이란 것을 심각하게 받아들여야 한다.


글 : 이광수.
gscity@naver.com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게시물 414건
번호 제목 날짜 조회
374
안산투어블로그다음 http://blog.daum.net/ansantour/네이버 http://blog.naver.com/gscity안산발전협의회 사무국블로그http://blo…
04-11 3529
373
남성은 가정을 꾸리고. 자녀를 생산하고. 가족을 보호하고. 사회와 국가를 지켜야 할 사회의 가장 중심적 존재이다.《양성평등》이란 단어는 인격으로서의 동일…
03-09 2194
372
노인실직자 500만시대!노인복지. 안녕하십니까? 제 목 : 복지국가를 비웃는 노인들의 고달픈 하루... 안산시 ~동의 어느 골목안길...  한 노인이 버스정…
02-27 2568
371
 ♡ 오프라인 조직론♡ 정보확산이론♡ 온프라인 입소문마케팅♡ 선거스토리텔링기법♡ 자원봉사자역할분담론♡ …
02-26 2269
370
군중심리에 젖어 한쪽만 보지말고 대상과 현상의 내면을 정확하게 통찰하자. =이광수=일출을 보려고 바닷가에 서서 기다리고 있는데 한국인청년들과 일본인청년…
02-01 4610
369
안산 상록수역 인근... 한국 근대사에 빠질수 없는 정신문화적 가치를 지닌 상록수를 잉태하고 전국적인 새마을운동의 시발점이 된 샘골강습소와 최용신선생을 …
01-08 2520
368
안산 와스타디움 야외수영장, 아르고체험장, 트럼플리장 안산 와스타디움 서쪽에 들어선 안산야외수영장이 오늘 개장했다. 댜양한 체험시설과 스릴 넘치…
07-31 7258
367
공직에서 사업자로 나선 분들에게 1. 내 오랜 지기를 소개받은 후, 별도의 비밀논의를 진행하지 말라. 괘씸죄에 걸린다.2. 사업은 항상, 돈을 주고 받는 일에 …
07-16 5838
366
어떤 정책이든 늘.. 본질을 추구하자,  우리는 "아름답다"와 "예쁘다"는 표현을 과연 어떻게 사용하고 있을까.?일전 꽃박람회로 유명한 고양시를 갔을때 …
07-02 6273
365
안산시의 역사 - 편
07-01 27167
364
저는 그동안 우리시의 대부포도축제가 대부도 관광발전에 기여해 온 공로를 깊이 인식하고 있습니다. 이는 우리시의 대외적 인지도를 높였으며, 대부도포도와 …
06-19 2655
363
그 곳에 가면 태고가 있다. 자연의 영혼이 살아 있다.  수억년전... 쥬라기시대로부터 잉태되어 온 숨막히는 지구의 살결! 전문 사진인들의 경탄을 …
06-12 2502
362
촬 영 : 안산투어  150여억원의 예산이 투입되고 있는 경기안산항공전의 2013년 행사장은 수 많은 공무원들과 시민봉사단체의 노력에 힘입어 외형적인 성…
05-06 2425
361
2년 전이었나요. 제주도에 갔을 때 가장 인상적이었던 것이 '올레길'이란 도보여행 코스였습니다. 제주도 어딜 가든 올레길을 어렵지 않게 발견하고, 실…
04-02 3290
360
사진1. 대부해솔길 제1코스인 구봉도전경2. 대부도방아머리 전경3. 30만평대부바다향기테마파크 전경--------------------------------------------------한국…
03-19 3018
359
본 자료는 안산발전협의히 미디어센터의 시민블로그홍보단 "자희사랑방"님의 블로그에서 링크되었습니다. -ansantour-자료전체보기http://blog.naver.com/PostTh…
03-15 3031
358
연합뉴스|입력2013.03.07 15:20 =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한국이 검색하기"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
03-07 2358
357
대자연을 바라보며 미래를 향해 웅비하는 당신의 야망이 기다리는 곳! 세계로 발돋움 하는 안산시 해양괸광의 중심, 대부도의 베르아델에서 …
03-04 2299
355
안산시 전략 콘텐츠 개발의 4대 철학 1. 당장 실현이 가능하고2. 돈이 안 들어가고3. 가장 명분이 좋으며4. 지속적 가치를 창출하라. -----------------------…
02-26 2409
 1  2  3  4  5  6  7  8  9  10    
 
 
iansan.net gg.go.kr/gg council.iansan.net sangnok-gu.iansan.net danwon-gu.iansan.net

안산발전협의회 / Tel: 031)410-0706 Fax: 031)410-0738
주소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7-2 (구 홈에버) 5층 전관
Copyright ⓒ www.ansantour.co.kr. All rights reserved.